엔케이타임즈는 북한 현지 소식통을 통해 철저히 확인된 사실만을 보도합니다.

북한 연말 전원회의 종료 …“내년 정찰위성 3개 추가 발사”

북한 연말 전원회의 종료 …“내년 정찰위성 3개 추가 발사”


2023년 12월 26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북한 노동당 제8기9차 전원회의. (사진=인터넷 캡처)

북한이 내년에 군사정찰위성을 3개 추가로 발사하겠다고 31일 밝혔다.

북한 김정은 총비서는 지난 30일 열린 노동당 전원회의 5일 차 회의에서 “2024년에 3개의 정찰위성을 추가로 쏴올릴데 대한 과업을 천명”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회의에서는 우주과학기술 발전을 힘있게 추동하기 위한 국가적 차원의 전폭적인 대책들이 강구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또 김 총비서의 이날 발표에서 “불신과 대결만을 겁듭해온 쓰라린 북남관계사를 냉철하게 분석한 데 입각하여 대남부문에서 근본적인 방향전환을 할데 대한 노선이 제시되었다”고 전했다.

여기서 김 총비서는 “우리를 ‘주적’으로 선포하고 외세와 야합하여 ‘정권붕괴’와 ‘흡수통일’의 기회만을 노리는 족속들을 화해와 통일의 상대로 여기는 것은 더 이상 우리가 범하지 말하야 할 착오”라면서 “만일의 경우 발생할 수 있는 핵 위기 사태에 신속히 대응하고 유사시 핵무력을 포함한 모든 물리적 수단과 역량을 동원해 남조선 전 영토를 평정하기 위한 대사변 준비에 계속 박차를 가해 나가야 하겠다”고 강조했다.

지난 26일 시작된 북한 노동당의 연말 전원회의는 30일 5일 차 회의를 끝으로 마무리된 것으로 보인다.

댓글

댓글

최근 글